'커튼콜', 백지영 함께한 첫 OST '오지 않는 사람아' 오늘(31일) 선공개

사진=플렉스엠
사진=플렉스엠

'커튼콜'이 감성을 자극할 첫 번째 OST를 발표한다.

OST 제작사 플렉스엠은 3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 KBS2 새 월화드라마 '커튼콜(연출 윤상호, 극본 조성걸)' OST Part.1 '오지 않는 사람아'를 선공개한다. '커튼콜'은 같은 날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한다.

'오지 않는 사람아'는 서정적인 피아노의 멜로디가 중심으로 이뤄진 곡으로, 만나지 못하는 사람을 향한 그리운 마음을 담은 가사가 인상적이다. 후반부로 갈수록 휘몰아치는 오케스트라의 화려한 선율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일렁이게 만들 예정이다.

여기에 가창자로는 백지영이 이름을 올린다. 드라마 '펜트하우스 3', '부부의 세계', '런 온', '시크릿 가든' 등 뜨거운 사랑을 받은 작품에 참여한 백지영. 그의 짙은 음색과 특유의 섬세한 표현력이 'OST 여왕' 수식어를 재 입증할 전망이다.

발매 전부터 폭발적인 관심을 받고 있는 '커튼콜'. 내로라하는 배우들과 백지영의 특별한 호흡이 극의 몰입도를 높이는 것은 물론, '믿고 보고 듣는' 효과를 제대로 발휘할 계획이다. 특히 백지영과 하지원이 드라마와 OST 모두 대히트했던 '시크릿 가든'과 '황진이'에 이어 '커튼콜'에서 만난다. 매번 '흥행불패 공식'을 이뤘던 이들의 만남에 팬들의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커튼콜'은 시한부 할머니 자금순(고두심 분)의 소원을 이뤄주기 위해 전대미문의 특명을 받은 유재헌(강하늘 분)의 지상 최대 사기극에 얽힌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한편, 백지영의 '오지 않는 사람아'는 3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후 '커튼콜'은 조수미, 김나영, 송유빈 등이 함께한 음악을 순차적으로 공개한다.

전자신문인터넷 홍은혜 기자 (graceho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