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테디 사단' 더블랙레이블 첫 배우 합류…태양·전소미 한솥밥

박보검이 태양, 전소미, 자이언티 등이 소속된 '더블랙레이블'의 새 식구가 됐다.

30일 더블랙레이블 측은 최근 배우 박보검과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박보검의 더블랙레이블 계약 소식은 지난해 말 이후 약 한 달 만으로, 일각에서 하이브와 더블랙레이블 사이의 오퍼로 회자되던 바가 확정된 것이다.

사진=비오템 제공
사진=비오템 제공

더블랙레이블은 박보검과의 전속계약을 통해 태양, 전소미, 자이언티, 알티, 로렌, 빈스, 브라이언체이스, 엘라그로스 등 뮤지션 중심의 조직구성을 넘어 연기자로서의 영향력을 확장하게 됐다.

박보검은 2011년 영화 ‘블라인드’로 데뷔, 드라마 ’응답하라 1988’, 사극 ‘구르미 그린 달빛’ 등의 대표작과 함께 드라마 ‘원더풀 마마’ , ‘참 좋은 시절’ , ‘너를 기억해’ , ’남자친구’, ’청춘기록’, 영화 ‘명량’, ’차이나타운’, ’서복’, '원더랜드' 등 장르를 불문한 연기력과 비주얼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더블랙레이블은 “국내를 넘어 글로벌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는 박보검 배우와 함께 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박보검 배우의 매력과 재능이 다양한 만큼 여러 분야와 배우로서의 매력도 더욱 깊어질 수 있도록 ‘더블랙레이블’이 가지고 있는 강점과 노하우를 최대한 활용, 전세계를 아우르는 전폭적인 지원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