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것이 ‘역대 최초’…‘음중’ 슈퍼카인드, AI+휴먼 완전체 퍼포먼스

사진=MBC '쇼! 음악중심'
사진=MBC '쇼! 음악중심'

A-idol 그룹 슈퍼카인드의 유니크한 매력으로 '쇼! 음악중심'을 사로잡았다.

슈퍼카인드는 21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Profiles of the Future (Λ) : 70%'의 타이틀곡 'Beam me up (2Dx3D)' 무대를 최초로 공개했다.

이날 슈퍼카인드는 데뷔 후 5인의 휴먼 멤버와 2명의 AI 멤버가 모두 함께하는 완전체 무대를 음악 방송 최초로 공개했다. 올해 상반기 선보인 'MOODY' 무대에는 휴먼 멤버들만 참여했지만, AI와 휴먼이 한 무대를 꾸미는 건 전 방송사를 통틀어 '쇼! 음악중심'이 역대 최초라는 점에서 의미를 더했다.

AI 멤버와 휴먼 멤버가 함께한 무대는 보는 이들의 시간을 순간 삭제했다. 우주복을 연상시키는 의상을 입고 등장한 AI 멤버는 마이크를 서로에게 건네는 동작을 시작으로 신기함을 자아냈고, 순간적으로 의상이 바뀌는 모습이 놀라움을 안겼다. 휴먼 멤버들과도 완벽하게 어우러져 칼군무를 선보였고, 자연스러운 엔딩 포즈가 눈길을 사로잡았다. 슈퍼카인드는 화려하게 시선을 사로잡는 무대에서 화려한 손동작의 제스처로 강한 중독성을 유발했다.

슈퍼카인드는 휴먼 멤버 PRID 5인(대이먼, 유진, 건, 시오, JDV)과 AI 멤버 NUKE 2인(세진, 승)이 함께 활동하는 국내 최초의 K-POP 아이돌 그룹이다. 지난해 6월 정식 데뷔 후 'WATCH OUT'과 'MOODY'로 활동했고, 지난 18일 7인 완전체가 함께한 첫 번째 미니앨범 'Profiles of the Future (Λ) : 70%'를 발매했다.

타이틀곡 'Beam me up (2Dx3D)'은 어쿠스틱과 디지털의 특징을 활용한 모두 사운드로 2Dx3D라는 슈퍼카인드의 특성을 살린 곡이다.

한편, 슈퍼카인드의 첫 번째 미니앨범 'Profiles of the Future (Λ) : 70%'는 현재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이금준 기자 (auru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