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현상, 대만 팬미팅 성공적 마무리…"함께해서 행복"

사진=웨이크원
사진=웨이크원

가수 하현상이 대만 팬들과 뜨거운 호흡을 나눴다.

하현상은 지난 24일 대만 ZEPP NEW TAIPEI (제프 뉴 타이베이)에서 'HA HYUN SANG - 1st Mini Live & Fan Meeting in Taipei (하현상 – 퍼스트 미니 라이브 앤 팬미팅 인 타이베이)'를 열고 현지 팬들을 만났다.

이날 하현상은 '겨울이 오면' '하루가'로 오프닝 무대를 선보인 뒤 팬들과 첫인사를 나눴다. 이어 '불꽃놀이' '하이웨이' 'MAGIC (매직)' 그리고 대만 팬들을 위한 ‘샹견니’ OST까지 팬미팅에서만 볼 수 있는 다양한 무대들을 잇달아 선사하며 팬들의 큰 호응을 끌어냈다.

이외에도 하현상은 포스트잇에 작성된 질문을 뽑아 답변해 보는 '인터뷰' 코너, 하현상 곡을 3초 듣고 곡명을 맞히는 '노래 맞추기' 코너, 20초 안에 그림을 그려 팬들이 정답을 맞히는 '캐치마인드' 코너 등 알찬 프로그램들을 팬들과 함께하며 잊을 수 없는 시간을 보냈다.

사진=웨이크원
사진=웨이크원

'파도'와 '등대'로 엔딩 무대를 마친 하현상은 감격의 소감을 전했다. 그는 "멀리서도 제 노래를 사랑해주신 여러분들을 만날 수 있어 정말 기쁘고 아직 믿기지 않는다. 이렇게 대만에 올 기회가 생겨 행복하다. 앞으로도 더 좋은 음악으로 찾아뵙고싶다"고 밝혔다.

특히 하현상은 공연장을 찾은 팬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하현상은 공연장을 배경으로 팬들과 단체 사진을 촬영하는가 하면, 팬미팅 종료 후 하이터치 시간을 통해 팬들과 직접 소통하는 등 특별한 하루를 선물했다.

하현상은 그간 독창적인 음악 세계로 대중성과 음악성을 인정받으며 국내외 음악팬들에게 사랑받았다. 지난 8월과 9월에는 서울, 부산, 대구, 고양에서 데뷔 후 첫 단독 콘서트 'Time and Trace (타임 앤드 트레이스)'를 개최하고 국내 팬들과 뜨겁게 호흡한 바 있다.

한편, 하현상은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으로 팬들과 만남을 이어갈 예정이다.

전자신문인터넷 박성진 기자 (realj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