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로또' 자연에서 내공 쌓았다…이승윤→윤택 출격

'미스터로또' 자연에서 내공 쌓았다…이승윤→윤택 출격

'미스터로또'에 자연인이 뜬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TV CHOSUN '미스터로또'는 '시골쥐와 서울쥐' 특집으로 꾸며진다. 자연과 하나 되어 살아온 경로당 아이돌 이승윤, 윤택, 정형석, 한태웅이 황금기사단 스페셜 용병으로 출격한다. TOP7을 꺾기 위해 속세를 떠나 자연에서 수련한 용병들의 역대급 활약이 불금 시청자들을 TV 앞으로 끌어당길 것으로 보인다.

본투비 자연인 이승윤과 13년 차 자연인 윤택, 자연인 성우 정형석, 노래하는 청년 농부 한태웅이 '미스터로또'를 찾는다. 이들은 신명 나는 무대와 능청스러운 입담으로 녹화 내내 현장에 빅웃음을 안겼다는 후문.

프로 자연인 이승윤과 윤택은 그 누구보다 자연과 거리가 먼 삶을 살고 있다고 고백해 현장을 술렁이게 한다. 심지어 이승윤은 제작진에게 대본이 잘못되었다며 분노(?)까지 했다고 하는데. 대체 두 사람에게는 어떤 비밀이 숨겨져 있는 것일까.

그런가 하면, 자연인 성우 정형석은 레전드급 꿀성대 보이스로 관객들을 사르르 녹아내리게 만든다. 정형석의 무대에 관객뿐만 아니라 TOP7 멤버들도 "진짜 잘한다~!"라며 찐으로 감탄했다고 하는데. 모두가 놀란 자연인 성우 정형석의 무대는 어땠을지 본방송이 궁금해진다.

청년 농부 한태웅은 구수한 입담과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한태웅은 "한창 모심을 때"라며 찐 농부 바이브를 드러내 눈길을 끈다. 그런 그가 그 어느 때보다 바쁜 농사철에 '미스터로또'를 찾은 특별한 이유가 있다고 하는데.

이 모든 것을 만날 수 있는 TV CHOSUN '미스터로또'는 4월 12일(금) 밤 10시 방송된다.

전자신문인터넷 이준수 기자 (junso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