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플레이 '동조자', 20개국 OTT랭크 톱…팽팽 이데올로기 대립

사진=쿠팡플레이 제공
사진=쿠팡플레이 제공

미국에 망명한 베트남 혼혈청년의 이데올로기 충돌 '동조자'를 향한 글로벌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24일 쿠팡플레이에 따르면 오리지널 시리즈 '동조자'는 최근 2화 공개와 함께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순위 집계 사이트 플릭스패트롤(FlixPatrol) 기준 전 세계 20개국 1위에 등극하는 등 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동조자(The Sympathizer)'는 자유 베트남이 패망한 1970년대, 미국으로 망명한 베트남 혼혈 청년이 두 개의 문명, 두 개의 이데올로기 사이에서 겪는 고군분투를 다룬 박찬욱 감독의 첫 시리즈다.

글로벌 관심이 집중된 2회차는 미국에 정착한 '대위(호안 쉬안데)'가 '장군'(또안 레, Toan Le)'의 심복으로 머물면서 동시에 베트남의 공산주의 세력에게 '장군'의 동향을 암호 편지로 전달하는 본격적인 이중 스파이를 펼치는 가운데, 아시아계 미국인 '소피아 모리(산드라 오)'와 동양학 교수 '해머'(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와의 관계형성으로 내면갈등을 겪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1인 N역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의 연기의 화제성과 함께, 주요 장면부터 관계까지 놀랍도록 치밀한 박찬욱 식 구성이 주는 긴장감 넘치는 전개가 본격화되면서, 거듭된 관심을 받고 있다.

시청자들은 “박찬욱의 美친 미장센”, “박찬욱 X 스파이 X HBO! 무슨 말이 더 필요한가” 등 호평을 보냈다.

한편 쿠팡플레이 독점 시리즈 '동조자'는 오는 29일에 3화 공개를 앞두고 있으며 매주 월요일 밤 8시, 1화씩 공개된다.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