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준, SBS '열혈사제2' 출연확정…'빌런 마약왕' 변신 예고

사진=길스토리이엔티 제공
사진=길스토리이엔티 제공

배우 성준이 욕망가득한 마약왕 캐릭터로 변신, 안방극장을 다시 찾는다.

24일 길스토리이엔티 측은 성준이 SBS 새 드라마 '열혈사제2'에서 김홍식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열혈사제2'(극본 박재범, 연출 박보람, 제작 스튜디오S, 빅오션ENM, 레드나인픽쳐스, 길스토리이엔티)는 다혈질 성격에 불타는 정의감으로 똘똘 뭉친 열혈사제 김해일이 구담구에서 발생한 마약 사건을 쫓아 부산으로 향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익스트림 공조, 노빠구 코믹 수사극'이다.

성준은 극 중 '김홍식'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김홍식'은 어릴 적 라오스로 팔려가 마약왕으로 성장, 거대 마약 카르텔을 만들기 위해 고향인 부산에 돌아와 온갖 악행을 저지르며 욕망을 이루기 위해 불타오르는 인물이다.

성준의 '열혈사제2' 출연확정은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 궁탄, 디즈니+ '사랑이라 말해요' 윤준 등 악역과 로맨스감각을 오가는 캐릭터감각을 보인 그의 새로운 빌런 변신으로서 주목된다.

한편 SBS 새 드라마 '열혈사제2'는 성준을 비롯해 김남길, 이하늬, 김성균, 김형서(비비) 등이 출연을 확정한 가운데, 올 하반기 방송예정이다.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