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이달 초 청와대, 안보 부처 등 해킹"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북한이 이달 초 청와대와 외교안보 부처, 국회를 해킹했다고 국회 정보위원회 관계자가 20일 전했다.

국가정보원은 이날 국회 정보위 국정감사에서 이 같은 내용을 비공개로 보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킹을 당한 외교안보 부처에는 외교부, 통일부, 국방부가 모두 포함됐다. 북한은 2주 전 끝난 국정감사 기간 국회의원 5명과 보좌관 개인 컴퓨터 10여 대에서 국정감사 자료도 해킹했다.

김인순기자 ins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