벅스, '나비프로젝트' 세 번째 이야기 공개…정준영 모델 발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나비프로젝트 이미지<사진 NHN벅스>
<나비프로젝트 이미지<사진 NHN벅스>>

NHN벅스는 '나비프로젝트' 세 번째 이야기 '전 세계 다양한 음악을 담다, 국내최대 음원' 메뉴를 열고 메인 모델로 가수 정준영을 발탁했다고 13일 밝혔다.

나비프로젝트는 차세대 음악 시장을 열겠다는 벅스 마케팅 프로젝트다. 차별화된 음악 서비스 가치를 담은 광고 영상을 순차 공개한다. 국내 음악 시장을 발전시키는 콘텐츠를 선보인다.

광고 영상에서 정준영은 벅스 서비스명을 빗댄 '세상 음악 다 들어벌레'라는 별칭으로 벅스 2000만 음원을 바탕으로 한 '국가별 음악'과 '내 취향 최신곡' 서비스를 소개한다.

국가별 음악은 각 국가별 인기차트와 최신곡을 확인하는 기능이다. 벅스차트와 최신 음악 메뉴에서 원하는 국가를 선택하면 음악 리스트가 노출된다. 각 나라 확보 음원 수와 국내 인기도를 고려한 16개국 정보를 우선 제공한다.

매일 출시되는 최신 음원 수가 많은 것을 감안해 벅스 빅데이터를 활용한 개인화 추천 서비스도 제공한다. 내 취향 최신곡 메뉴에서는 최신 발매된 음악만을 대상으로 매일 다른 20곡 개인별 추천 음악을 골라준다. 정교한 음악 선정을 위해 이용자 감상·다운로드 기록, 좋아한 음악 등 사용 패턴을 정밀 분석한다.

광고 영상은 벅스 홈페이지, 유튜브, 네이버TV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벅스는 다음달 10일까지 광고 영상을 SNS로 공유한 회원 중 추첨을 통해 블루투스 리시버(10명), 메가박스 콤보패키지 기프티콘(20명), 스타벅스 커피 기프티콘(50명) 등을 선물한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