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IST, 2년 연속 '라이덴 랭킹' 1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UNIST 캠퍼스 전경.
<UNIST 캠퍼스 전경.>

UNIST(총장 정무영)가 '2018 라이덴 랭킹'에서 2년 연속 국내 1위에 올랐다. 세계 순위는 52위로 국내 대학 가운데 유일하게 100위 안에 들었다.

'라이덴 랭킹'은 네덜란드 라이덴대학이 매년 발표하는 세계대학평가다. 대학의 연구력을 가늠할 수 있는 '논문 피인용수'를 지표로 순위를 매긴다. 대학의 규모, 논문의 양, 평판도 등을 지표로 한 기존 대학평가와 달리 '논문의 질'을 중점 분석한다.

이번 라이덴 랭킹은 최근 4년(2013~2016) 동안 국제 논문을 1000편 이상 발표한 938개 대학을 평가해 나왔다. 각 대학이 발표한 논문 가운데 '피인용수 상위 10% 논문의 비율'을 따져 높은 순서대로 순위를 매겼다.

UNIST는 전체 논문 중 상위 10% 논문 비율이 15.2%로 국내 대학 가운데 가장 많았다. 상위 10% 논문 비율뿐 아니라 상위 1% 논문 비율(1.3%)에서도 국내 1위에 올랐다.

세계 순위는 미국 록펠러대(31.5%)가 1위에 올랐고, MIT(25.1%), 프린스턴대(22.5%), 스탠퍼드대(22.4%), 하버드대(22.1%)가 뒤를 이었다. UNIST는 52위로 국내 대학 중 유일하게 100위권 안에 들었다.

방인철 UNIST 기획처장은 “2년 연속으로 라이덴 랭킹 국내 1위에 올라 UNIST의 우수한 연구경쟁력을 입증했다”면서 “개교 초부터 연구의 질적 우수성을 강조해 이에 맞는 연구 정책과 지원 시스템을 구축한 결과”라 말했다.

UNIST, 2년 연속 '라이덴 랭킹' 1위
UNIST, 2년 연속 '라이덴 랭킹' 1위

울산=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