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SCO·한라이앤씨, 전기안전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임인배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오른쪽)과 김범헌 한라이앤씨 사장이 협약 체결 후 악수하고 있다.
<임인배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오른쪽)과 김범헌 한라이앤씨 사장이 협약 체결 후 악수하고 있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28일 녹색성장 산업인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안전 강화를 위해 한라이앤씨와 전기안전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전기안전공사(KESCO·대표 임인배)와 한라이앤씨(대표 김범헌)는 효율적인 전기안전관리, 해외사업기술 협력 및 전기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두 회사는 신재생에너지의 안전과 운영 효율을 높이기 위해 전기안전공사의 전문가로 구성된 전담 기술인력과 첨단장비를 활용한 정밀안전진단도 실시하기로 했다. 또 한라이앤씨의 해외사업 추진 시 상호계약을 체결해 전기안전분야에 양사가 공동 진출하도록 협의했다.

유창선기자 yuda@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