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오픈마켓형 서비스 샵N 오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네이버, 오픈마켓형 서비스 샵N 오픈

NHN(대표 김상헌)은 NHN비즈니스플랫폼(NBP)을 통해 판매자와 이용자에게 새로운 쇼핑 가치를 제공하는 오픈마켓형 서비스 `샵N`을 오픈했다고 23일 밝혔다.

샵N(http://shop.naver.com)은 판매자가 자신의 상점을 직접 개설하고 상품정보를 등록한 후 판매를 할 수 있는 온라인 상품 플랫폼이다.

샵N은 `상품` 리스트 위주로 구성된 기존 오픈마켓과 달리 `상점` 자체를 네이버에 등록하는 방식을 택하고 있다. 판매자는 샵N을 통해 자신의 상점 브랜드를 알림으로써 고객 충성도를 이끌어 낼 수 있고 이는 곧 구매와 매출 확대로 이어질 수 있다고 네이버 측은 설명했다.

이용자 입장에서는 더 풍성한 상품 및 상점정보를 검색할 수 있고 네이버가 제공하는 결제 및 마일리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샵N과 연계된 `네이버 체크아웃`을 통해 쇼핑몰에서 구매할 때 마다 회원가입을 해야 하는 불편함 없이 여러 샵N 상품을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다. 여러 샵N에서 상품을 구매할 때 제공받는 소규모 적립금들을 모아 `네이버 마일리지` 가맹점 어디서나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혜택도 제공받게 된다.

샵N은 `http://shop.naver.com/개별 몰`과 같은 형태의 URL을 부여 받게 되며 추후 독립 URL도 지원될 예정이다.

최휘영 NBP 대표는 “판매자와 이용자 모두에게 더 좋은 쇼핑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탄생한 서비스가 샵N”이라며 “샵N을 통해 소규모 판매자들의 판매기회가 늘어나고 기존 대형몰과 소형몰이 잘 어우러진 상거래 플랫폼이 형성돼 결과적으로 전자상거래 생태계가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했다.

김용주기자 ky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