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만원 아이패드 미니, AS는 33만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디스플레이 파손시 수리비용 부담 커져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주요 스마트패드 디스플레이 수리비

지난 2일 출시한 아이패드 미니를 구입한 직장인 A씨. 제대로 써보지도 못한 아이패드 미니를 떨어뜨렸다. 디스플레이가 깨져 화면을 제대로 볼 수 없어 애프터서비스센터를 찾았다. 42만원 짜리 아이패드 미니 디스플레이 수리비용은 33만원. 제품 정가에 78%에 달하는 수리비용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42만원 아이패드 미니, AS는 33만원?
애플 `아이패드 미니`
<애플 `아이패드 미니`>

최근 인기 있는 스마트패드 디스플레이 수리비는 얼마나 될까.

실수로 스마트패드를 떨어뜨려 디스플레이가 파손될 경우 제품가의 최소 43%~ 78%에 이르는 비용을 지불해야 한다.

디스플레이 수리비가 가장 비싼 제품은 애플 `아이패드 미니`다.

애플 공식 AS센터 투바(TUVA)는 아이패드 미니 디스플레이 수리비는 33만원이라고 밝혔다. 아이패드 미니 중 가장 저렴한 와이파이 16GB모델(42만원) 판매가에 78%에 달하는 금액이다.

`아이패드 4세대` 디스플레이 수리비는 42만9000원으로 제품 판매가에 69%다. 아이패드 미니는 기존 아이패드보다 디스플레이 수리비가 더 비싸게 책정됐다.

애플 아이패드는 부분 수리가 안 되며 재생 제품(리퍼비시) 교체 서비스만 가능하다. 아이패드 미니는 신제품으로 AS 요청 후 2~3후에 리퍼비시를 받을 수 있다.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 10.1` 디스플레이 수리비는 30만원이다. 16GB 와이파이 버전 판매가 65만원에 46%에 달한다.

삼성전자 AS센터는 갤럭시 노트 10.1은 큰 화면에 얇은 두께 때문에 디스플레이 교체 비용이 비싸다고 설명했다. 삼성전자 제품은 제품 상태에 따라 AS센터에서 부분 수리가 가능하다.

구글 `넥서스7` 디스플레이 수리비는 13만원으로 제품 가격의 43%로 나타났다.

넥서스7 AS를 하는 에이수스는 13만원에 디스플레이를 부분 교체할 수 있으며 2~3일 기간이 소요된다고 설명했다.


주요 스마트패드 디스플레이 수리비

자료: 각사 공식 AS센터, 모두 16GB 와이파이 제품


김인순기자 ins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