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극 PP채널, CNTV 자체제작 드라마 일본 수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역사극 전문채널 CNTV(대표 박성호)의 자체제작 드라마 `조선 삿갓 스캔들`이 일본에서 전파를 탄다.

CNTV는 일본 유명 배급사에 드라마의 케이블·위성·주문형비디오(VoD) 판권 판매에 성공했다. 일본 소넷(So-net) TV에서 올해 내에 첫 방영할 예정이다.

역사극 PP채널, CNTV 자체제작 드라마 일본 수출

소넷 TV는 일본 소니 그룹 계열의 케이블·위성 채널로 아시아 드라마를 전문으로 편성한다. 국내 지상파 드라마인 `마왕`, `외과의사 봉달희`, `불새` 등을 방영한 바 있다. 소넷은 참신한 소재와 독특한 콘셉트의 조선 삿갓 스캔들이 일본 시청자들에게도 크게 어필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퓨전 사극 드라마인 조선 삿갓 스캔들은 조선시대 시인 삿갓이 전국을 유랑하며 만난 서민들의 이야기를 해학과 풍자로 풀어낸 드라마다. 팝칼럼니스트 이무영씨가 대본을 맡아 현대적인 대사와 에로티시즘을 조화롭게 표현했다.

박영훈 CNTV 편성국장은 “앞으로 더 많은 CNTV의 자체제작 프로그램들을 수출할 예정”이라며 “CNTV만의 독창적이고 참신한 콘텐츠를 수출하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송혜영기자 hybrid@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