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림원소프트랩, 암투병 직원에 병원비 전액지원..훈훈 미담 전해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영림원소프트랩, 암투병 직원에 병원비 전액지원..훈훈 미담 전해져

영림원소프트랩이 투병 중인 직원 병원비와 생활비 등을 지원해 소프트웨어(SW) 업계에 훈훈함을 더한다.

7일 업계에 따르면 영림원소프트랩은 지난해부터 암으로 항암치료 중인 직원의 입원비와 약재비(보험금 제외) 등을 지원했다.

이 직원은 10년 전 경력직 컨설턴트로 영림원소프트랩에 입사했다. 지난해 가을 갑작스럽게 암 발병 사실을 발견하고 휴직했다. 두 자녀를 외벌이로 키우면서 투병까지 한다는 안타까운 사연이 내부에 알려졌고 권영범 대표가 수술비와 재반비용 등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휴직 기간 동안 월급도 계속 지급한다.

권영범 영림원소프트랩 대표. 영림원소프트랩 제공
<권영범 영림원소프트랩 대표. 영림원소프트랩 제공>

회사 관계자는 “회사 지원 덕분에 큰 재정부담 없이 치료에 전념한다는 소식을 접했다”면서 “회사 전 직원이 한마음으로 이 직원의 빠른 쾌유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