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박민영, 웹툰과 놀라운 싱크로율 '만찢남녀 그 자체'

(사진=카카오페이지, '김비서가 왜 그럴까' 포스터)
<(사진=카카오페이지, '김비서가 왜 그럴까' 포스터)>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 출연하는 박서준, 박민영이 웹툰 원작 캐릭터와 놀라운 싱크로율을 자랑하고 있다.

오는 6월 6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동명의 웹툰 원작으로 재력, 얼굴, 수완까지 모든 것을 다 갖췄지만 자기애로 똘똘 뭉친 나르시시스트 부회장 이영준과 그를 완벽하게 보좌해온 비서 김미소의 로맨스를 그린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의 원작 웹툰은 하루에 100만명이 본 카카오페이지의 대표 로맨스웹툰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기에 드라마 제작 소식이 많은 화제를 모았다.

특히 주인공 이영준 역할의 박서준과 김미소 역할의 박민영은 캐릭터와 완벽한 싱크로율을 자랑한다는 평이다.

원작 속 캐릭터의 모습과 ‘김비서가 왜 그럴까’ 포스터에서 두 사람의 모습은 만화를 찢고 나온듯한 ‘만찢남녀’ 그 자체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박서준은 큰 키에 훤칠한 외모, 또렷한 이목구비까지 닮았으며 박민영은 완벽한 몸매와 서구적인 이목구비가 닮아 시선을 사로잡는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