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토브이알, 2018 G-STAR에 '스매싱비츠'∙'다이울프' 출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창업진흥원 지원사업 선정으로 2018 G-STAR 초청 받아

(주)토마토브이알이 11월 15일~11월 18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8 G-STAR에 VR리듬게임 ‘스매싱비츠(Smashing Beatz)’와 글로벌 플랫폼 오큘러스리프트에 런칭된 ‘Die WOLF(다이울프)’를 출품한다.

이번 토마토브이알의 2018지스타 참가는 창업진흥원의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초청을 받아 참가하게 된 것이라는 점에 의미가 있다.

특히 벤처캐피털의 추천을 받아 창업진흥원 2018 창업도약패키지사업에 지원한 VR리듬게임 스매싱비츠(Smashing Beatz)는 2차 심사에서 50명의 시연평가단에게 채택되며 그 재미를 인정받았다.

㈜토마토브이알, 2018 G-STAR에 '스매싱비츠'∙'다이울프' 출품

스매싱비츠는 미래 SF 배경의 공간에서 사용자가 선택한 음원에 따라 게임요소가 등장하면 전용 컨트롤러를 사용하여 리듬 노트를 부수는 리듬액션 VR게임이다. 게임 규칙 및 난이도에 따라 진행 결과가 기록되며, 온라인 기반으로 다른 사용자와 동시에 체험도 가능하게 만들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비트게임은 ‘비트세이버’라는 게임으로 대변되고 있으나, 스매싱비츠는 비트세이버에 비해 타격감과 음악의 선정, 비주얼 면에서도 더 뛰어나게 완성하여 아케이드 게임장을 포함한 여러 유저들에게 분명 사랑받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스매싱비츠는 2019년 상반기 출시될 예정이며, 다이울프는 온라인 게임 플랫폼 스팀(Steam)과 오큘러스(Oculus)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주)토마토브이알은 지난 6월 VR캐주얼게임 ‘Die WOLF(다이울프)’ 런칭 이후 ㈜온페이스에게 3억 원 규모의 BW(신주인수권부사채, 발행회사의 주식을 매입할 수 있는 권리)를 발행하는 등 투자 활동을 하는 한편, 게임지원사업 및 게임산업 고도화 사업을 연이어 수주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신지선 기자 (jssh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