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T-ENT 인터뷰] 큐브엔터, 유니버설뮤직 재팬과 글로벌 행보 맞손…합작레이블 'U-CUBE' 설립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3일 서울 강남구 노보텔 엠베서더 강남 샴페인홀에서는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3일 서울 강남구 노보텔 엠베서더 강남 샴페인홀에서는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큐브엔터테인먼트가 유니버설뮤직 재팬과의 합작레이블 'U CUBE'를 통해 글로벌 K팝 활성화의 메카로 급부상한다.

23일 서울 강남구 노보텔 엠베서더 강남 샴페인홀에서는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왼쪽부터) 카키하라 노부히코, 카즈모토 마사히로 등 유니버설뮤직 임원과 (여자)아이들 전소연·펜타곤 후이·CLC 장승연·유선호·홍일화 부사장 등 큐브엔터 임원 및 아티스트가 질의에 응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왼쪽부터) 카키하라 노부히코, 카즈모토 마사히로 등 유니버설뮤직 임원과 (여자)아이들 전소연·펜타곤 후이·CLC 장승연·유선호·홍일화 부사장 등 큐브엔터 임원 및 아티스트가 질의에 응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날 설립식은 신대남 대표, 홍일화 부사장 등 큐브 임원들과 펜타곤·유선호·(여자)아이들·CLC 등 소속 뮤직 아티스트, 카즈모토 마사히로(Kazumoto Masahiro) U CUBE 신임대표·카키하라 노부히코·하타자키 모토유키 등 유니버설뮤직 재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MC 겸 개그맨 이휘재의 사회와 함께 진행된 합작레이블 'U CUBE' 설립식은 큐브엔터와 유니버설뮤직 임원들의 기념사와 아티스트 동반 인터뷰 등의 일정으로 진행됐다.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여자)아이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여자)아이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번에 설립되는 큐브엔터-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는 비스트·포미닛 시절부터 다져온 협력관계를 더욱 확장함은 물론, 글로벌 대표문화로 급부상중인 K팝한류의 활성화에 K팝 명가 중 하나인 큐브엔터와 세계 최대 음반사인 유니버설뮤직 재팬이 힘을 합한다는 데 의미가 있다.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CLC멤버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CLC멤버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또 조권·비투비·펜타곤·CLC·유선호·(여자)아이들·라이관린 등 가수들과 이휘재·허경환 등 방송인들이 유니버설뮤직 재팬의 네트워크를 통해 글로벌 진출을 가속화함으로써, 큐브엔터테인먼트가 K팝한류의 한 축으로 급부상할 시작점을 마련하게 될 것이라는 데 큰 의의를 지닌다.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왼쪽부터)신대남 큐브엔터테인먼트 대표와 카츠모토 마사히로 U CUBE 초대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왼쪽부터)신대남 큐브엔터테인먼트 대표와 카츠모토 마사히로 U CUBE 초대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여기에 K팝 아티스트들의 음원/음반은 물론 라이브공연이나 영화 등 문화콘텐츠들을 일본을 비롯한 글로벌 전역에 전함으로써 K팝한류의 새로운 발전 원동력과 방향성을 제시하게 될 계기가 될 것으로 예견된다.

홍승성 큐브엔터테인먼트 회장은 축사를 통해 "세계적 음반사 유니버설뮤직 재팬과 손잡고 합작레이블 'U CUBE'를 설립하게 됐다. 이번 협업은 큐브엔터테인먼트가 글로벌 엔터 기업으로 발돋움할 튼튼한 발판이 될 것이라 예상한다. 또 한류의 새로운 패러다임과 활로를 찾아 한걸음씩 나아가길 기원한다"라고 말했다.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신대남 큐브엔터테인먼트 대표가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신대남 큐브엔터테인먼트 대표가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신대남 큐브엔터테인먼트 대표는 "현재 문화산업은 유튜브 등의 플랫폼으로 시공제약 없이 펼쳐지고 있다. 음악과 함께 퍼포먼스 중심의 아티스드가 얼마나 감성어필을 하느냐에 성패가 좌우되곤 한다"라며 "이번 유큐브의 설립은 큐브엔터테인먼트 아티스트와 이들의 음악콘텐츠를 세계에 전하고 한류 활성화의 전환점을 마련하는 데 큰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홍일화 큐브엔터테인먼트 부사장은 "이번 합작레이블 유큐브는 일본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유니버설뮤직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아티스트들의 역량을 세계 곳곳에 전한다는 취지로 진행되는 것이다. 아티스트 역량과 프로듀싱, 프로모션 등의 실력부분에 집중해 세계 대중에게 어필하겠다"라고 말했다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카츠모토 마사히로 U Cube 초대 대표가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카츠모토 마사히로 U Cube 초대 대표가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카츠모토 마사히로 U CUBE 초대 대표는  "지금까지 큐브엔터가 일본과 합작을 하고 있는 것은 알고 있지만, 이번 합작레이블 설립을 통해 전세계를 시야에 넣었다는 데 의의가 있다"라며,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이 신규 레이블 'U Cube'를 시작한다. 재능 넘치고 개성 풍부한 아티스트를 만드는 큐브엔터와 함께 음원뿐만 아니라 공연과 영화 등 다양한 사업분야에서 최고의 작품을 만들어내 세계시장에 선보이고 싶다"라고 말했다.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펜타곤 리더 후이(가운데)가 질의에 응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펜타곤 리더 후이(가운데)가 질의에 응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펜타곤 후이는 "세계 팬분들께 저희의 음악과 무대를 보여드리고 들려드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를 갖고 있다. 앞으로 펜타곤을 비롯한 큐브 아티스트 식구들의 행보를 관심있게 지켜봐달라"라고 말했다.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CLC 장승연(가운데)이 질의에 응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CLC 장승연(가운데)이 질의에 응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CLC 장승연은  "종전까지 일본활동은 팬들과의 소통과 만남 위주로 이뤄져왔다. 이번 유큐브 설립으로 일본을 비롯한 세계 각국의 다양한 분들께 저희의 많은 활동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 멋진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했다.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여자)아이들 전소연(왼쪽)이 질의에 응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23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유니버설뮤직 재팬 합작레이블 'U CUBE(유 큐브)' 설립식이 개최됐다. (여자)아이들 전소연(왼쪽)이 질의에 응하고 있다.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제공)>

(여자)아이들 전소연은 "저희 음악을 세계 팬분들께 쉽고 편하게 들려드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 말했으며, 유선호도 "아직 일본데뷔 전이지만 이번 유큐브 설립을 시작으로 전세계적인 활동을 좋은 환경과 기반을 통해 선보이게 될 것같다"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