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산업진흥원, 서울신보와 '우수IP기업' 자금지원 협력…기업지원-자금보증 원스톱化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이하 SBA)이 우수 IP(지식재산권) 보유 중소기업의 안정적인 성장을 위한 기반을 공고화하는 데 나선다.

최근 서울산업진흥원 측은 서울신용보증재단과 공동으로 '우수IP기업' 자금지원을 위한 신규 공동 협력사업을 추진한다고 전했다.

이번 협력사업은 지난 18일 서울산업진흥원과 서울신용보증재단, 신한은행, 기업은행, 한국발명진흥회, 한국기업데이터 등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다자간 협약에 따른 것이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특히 서울산업진흥원이 보유한 기업지원 능력과 서울신용보증재단의 자금보증 기능이 한데 어우러져 신속한 자금지원은 물론, 제출서류 간소화, 보증 비율 상향, 낮은 이자율, 평가비용 지원 등의 자금지원이 절실한 중소기업들에게 시간·경제적 부담을 줄여주는 효과를 낳게 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아울러 서울산업진흥원이 진행하는 R&D개발, 기술 사업화, IP확보 보호 지원 사업과 연계돼 우수IP를 보유한 중소기업들의 안정적인 성장을 유도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장영승 서울산업진흥원 대표이사는 “신용보증재단과 협력해, 서울산업진흥원이 지원하고 추천하는 우수 중소기업이 기 보유한 지적재산 보증으로 단기자금을 신속하고 또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IP 혁신기업으로 성장해나갈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 노력을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