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2분기 순이익 8731억...작년比 12.3%↓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신한금융그룹 로고
<신한금융그룹 로고>

신한금융그룹은 올해 2분기 8731억원의 순이익을 거뒀다고 24일 공시했다. 작년 같은 기간보다 12.3%, 직전 1분기보다 6.4% 감소했다.

신한금융지주 관계자는 “향후 자산 건전성 악화에 선제적으로 대비하기 위한 코로나19 충당금 적립과 최근 금융투자상품 부실 이슈와 관련, 판매회사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강화하기 위한 비용 집행의 결과”라고 설명했다.

2분기 신한금융은 코로나19 관련 충당금을 약 1850억원, 금융투자상품 관련 충당금과 비용을 약 2000억원 쌓거나 집행했다.

그룹 2분기 순이자마진(NIM)은 1.84%로 집계됐다. 1분기(1.86%)보다 2bp(1bp=0.01%포인트), 작년 2분기(2.05%)보다 21bp 떨어졌다.

계열사별 순익을 보면 신한은행 순이익이 5142억원을 차지했다. 은행 순이익은 1분기보다 17.9%, 작년 2분기보다 22.5% 줄었다.

상반기 누적 기준으로는 신한금융그룹 순이익이 작년 상반기보다 5.7% 적은 1조8055억원으로 집계됐다.

길재식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