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싱스, 스마트 진단폐활량계 GMP 획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브레싱스(대표 이인표)는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하 대경첨복재단) 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센터의 의료기기 원스톱 지원서비스를 통해 자사 스마트 진단폐활량계(BULO)에 대한 제조·품질관리기준(GMP) 인증을 획득했다고 18일 밝혔다.

2018년 11월 삼성전자 사내벤처 프로그램 C-Lab을 통해 분사한 브레싱스는 만성폐쇄성폐질환, 천식 등 호흡기질환에 대한 건강관리플랫폼 전문 스타트업이다. 이 업체가 개발한 BULO는 사물인터넷(IoT)과 인공지능(AI) 기술이 결합된 진단폐활량계다.

브레싱스가 개발해 최근 GMP 인증을 획득한 스마트 진단폐활량계 BULO
<브레싱스가 개발해 최근 GMP 인증을 획득한 스마트 진단폐활량계 BULO>

품목허가 획득 과정 가운데 하나인 GMP 인증은 의료기기 제조와 품질관리 제도다. 국내 2등급 이상 의료기기 품목허가 및 생산을 위해서는 필수 인증요건이다.

브레싱스는 대경첨복재단 첨단의료기기개발지원센터로부터 GMP 인증관련 전문 컨설팅을 받고, GMP 인증 획득에 필요한 품질시스템 구축을 위한 서류작성, 시설구축 안내 등 전과정을 지원받았다. 또 센터가 보유한 실험실에서 BULO에 대한 항온·항습 및 안정성 테스트를 마쳤다. 향후 제품의 기술문서 심사 및 국내 품목허가도 획득할 계획이다.

브레싱스는 BULO를 미국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을 통해 해외시장에 먼저 출시했으며, 우수한 기술력과 차별성을 인정받아 최근 미국과 유럽 등으로부터 관심을 보이고 있다.

대구=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