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콘, 성북동에서 즐기는 증강현실 뮤지컬 '썸북동' 오픈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엔티콘, 성북동에서 즐기는 증강현실 뮤지컬 '썸북동' 오픈

증강현실(AR)기술 스타트업 엔티콘(대표 이동균)이 뮤지컬 공연 기업 컬쳐홀릭과 협업 제작한 AR뮤지컬 '썸북동'을 오는 31일 자사 앱 서비스 '트레져니'를 통해 오픈한다.

'썸북동'은 청년 '단'의 첫 데이트를 성공시키기 위해 '덕이'가 성북동 명소를 데리고 다니면서 연애에 대해 조언하는 스토리를 유쾌하게 담았다. 뮤지컬 야외 무대가 되는 성북동 문화유산들을 가족, 친구, 연인과 걸으면서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다.

지역 활성화를 위해 위치 기반으로 제작됐다. 이용자가 성북동을 방문하여 트레져니 앱을 실행하면 트레져니 앱에서 '썸북동' 탭이 활성화되고 뮤지컬 관람을 시작할 수 있다. AR 뮤지컬, 미니게임 등을 즐긴 후 길 찾기를 통해 다음 장소로 이동하면 스테이지가 열리고 스토리를 진행하는 방식이다.

이동균 엔티콘 대표는 “코로나19 팬데믹 상황 속 어려움을 겪는 지역과 문화예술업계에 활기를 불어 넣고자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며 “트레져니는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 및 문화에 증강현실 콘텐츠를 접목 시키는 글로벌 대표 AR 플랫폼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