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존-태블로,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플랫폼 사업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주완 메가존 대표(오른쪽)와 김성하 태블로 소프트웨어 한국지사장이 파트너십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했다. 메가존 제공
<이주완 메가존 대표(오른쪽)와 김성하 태블로 소프트웨어 한국지사장이 파트너십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했다. 메가존 제공>

메가존(대표 이주완)은 분석 플랫폼 태블로 소프트웨어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17 일에 밝혔다.

태블로는 데이터 기반 조직으로 구성하는데 도움이 되는 광범위한 기능을 갖춘 엔드 투 엔드 분석 플랫폼이다. 태블로를 통해 다양한 데이터 원본을 연결할 수 있다. 데이터 세트를 쉽고 정확하게 분석·시각화 할 수 있다. 태블로는 사용하기 쉬운 드래그앤 드롭 기능을 갖춘 셀프 서비스 플랫폼이다. 사용자가 데이터에서 통찰력을 도출하고 조직 전체에서 데이터 기반 의사 결정 프로세스를 가속화하도록 지원한다.

메가존은 태블로 소프트웨어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고객에게 셀프 서비스 비즈니스인텔리전스(BI) 플랫폼을 활용하고 데이터 활용 능력을 강화하는 전략을 제공할 예정이다. 메가존은 데이터 기반 조직으로 전환하는데 도움이 되는 전략적 프레임 워크인 태블로 블루프린트를 활용해 고객의 데이터 문화 구축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전략이다. 메가존은 태블로 플랫폼으로 고객의 데이터옵스를 최적화해 다양한 산업의 요구를 충족한다. AI, ML, RPA 같은 다양한 영역에 적용하는 엔터프라이즈 빅 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김성하 태블로 소프트웨어 한국 지사장은 “메가존이 보유한 디지털 서비스 구축 역량과 함께 태블로의 분석 플랫폼이 고객 디지털 혁신 성공을 위한 기반을 마련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조영국 메가존 부사장은 “태블로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해 고객에게 프리미엄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플랫폼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플랫폼을 통한 고객 비즈니스를 혁신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