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몬, 서울시와 녹색제품 온라인 기획전…중기 판로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티몬 생활을 바꾸는 친환경 쇼핑 기획전
<티몬 생활을 바꾸는 친환경 쇼핑 기획전>

티몬이 서울시와 녹색기술센터와 함께 친환경 분야 중소기업의 온라인 판로 지원에 나선다. 이를 위해 티몬은 23일부터 9월 12일까지 '생활을 바꾸는 친환경 쇼핑' 기획전을 열고 친환경 우수제품을 판매한다.

티몬에서 준비한 이번 기획전에서는 친환경 제품을 생산 또는 판매하는 총 22개 업체가 참여했다. 세계 최초로 쌀과 타피오카를 이용해 국내에서 개발된 '먹을 수 있는 쌀빨대'를 비롯해, 무형광 아동속옷과 기저귀 등 출산·유아동용품들과 친환경 세제, 비누, 휴지, 종이컵 같은 생활·주방용품, 무항생제 및 유기농 식품, 친환경 뷰티용품, 스포츠용품에 이르기까지 약 150여가지 친환경 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티몬은 기획전에 참여한 기업의 친환경 제품 판매 활성화를 위해 1만원 이상 결제 시 최대 5000원까지 할인해주는 쿠폰을 ID당 1일 1매 지급한다.

박성호 티몬 제휴사업실장은 “이번 친환경 기획전은 우수한 기술력을 갖췄음에도 홍보 역량 및 인프라 부족으로 판로 개척에 어려움이 있는 중소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또한 티몬을 찾는 고객들에게 환경을 생각하는 소비에 대한 가치를 되새길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정희기자 jha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