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림원소프트랩, 스위스 경영대학과 MOU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권영범 영림원소프트랩 대표(왼쪽)와 스위스경영대학(SSM)서울 김진호 교수가 MOU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권영범 영림원소프트랩 대표(왼쪽)와 스위스경영대학(SSM)서울 김진호 교수가 MOU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전사자원관리(ERP) 전문 기업 영림원소프트랩(대표 권영범)은 스위스 경영대학(SSM) 서울과 인공지능(AI) 인재 육성을 위한 산학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스위스에 위치한 SSM은 유럽 내 2위에 선정된 최고의 경영대학원이다.

SSM 서울은 ERP에 특화된 AI·빅데이터 수업을 개설하고 영림원소프트랩과 산학 협력 연구를 진행한다. 또 영림원소프트랩은 SSM 서울의 AI·빅데이터 MBA 과정을 통해 AI 전문가를 양성할 예정이다.

김진호 SSM 서울의 교수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산업 현장의 생생한 경험을 살릴 수 있는 산학교류가 될 것”이라며 “AI·빅데이터 분야의 인재를 양성하고 국내 기업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권영범 영림원소프트랩 대표는 “이번 MOU를 통해 AI 전문가를 양성하고 ERP와 AI·빅데이터를 융합해 기업의 경영 역량을 높여줄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강화할 것”이라며 “ERP 통해 쌓이는 수많은 데이터들이 AI 기술을 통해 기업의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김진호 SSM 서울 교수는 서울과학종합대학원대학교 aSSIST 빅데이터 MBA 주임교수로 재직하다가 최근 스위스 경영대학의 한국대표로 임명됐다. 김 교수는 AI·빅데이터 석·박사 과정의 커리큘럼을 보유하고 있는 AI 분야 대가로 유명하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