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비, 中 최대 규모 시상식서 '올해 신예가수상' 수상

사진=크로모솜
<사진=크로모솜>

가수 레비가 글로벌 라이징 스타임을 입증했다.

레비(LE'V, 본명 왕즈하오)는 지난 26일 중국 북경에서 개최된 '웨이보 뮤직 어워드 2023(WEIBO MUSIC AWARDS 2023)'에서 '올해 신예가수상'을 수상했다.

이날 수상한 레비는 "레이 선생님의 가르침과 도움 감사드립니다"라며 "저를 응원해 주신 팬들의 성원에도 감사드린다. 신인으로서 제가 배워야 할 부분이 많으니 응원 부탁드리고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 더 좋은 무대와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웨이보 뮤직 어워드'는 중국 최대 규모의 행사로 매년 화제를 모으고 있는 시상식. 레비는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웨이보 뮤직 어워드'에서 중국 스타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글로벌 인기를 입증했다. 특히 레비의 미니앨범 'LE'V 1st EP A.I.BAE(에이.아이.베)'의 프로듀싱을 맡은 레이가 '올해 프로듀싱상'을 수상해 특별함을 더했다. 향후 레비가 국내를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 어떤 행보를 이어가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레비는 오는 28일부터 10월 14일까지 일본과 마카오의 총 3개 도시에서 'LE'V The First Fan Meeting TIME(레비 더 퍼스트 팬미팅 타임)'을 개최, 현지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전자신문인터넷 이금준 기자 (auru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