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스트액셀러레이터, '머스트 커넥트 싱가포르' 개최…바이오·헬스케어 스타트업 해외 진출 지원

머스트 커넥트 2023 싱가포르 로고(사진=머스트액셀러레이터)
<머스트 커넥트 2023 싱가포르 로고(사진=머스트액셀러레이터)>

머스트액셀러레이터가 11일부터 이틀간 싱가포르 사이언스 파크에서 국내 유망 바이오·디지털 헬스케어 스타트업을 글로벌 제약사와 의료기관, 투자사 등에 소개하는 '머스트 커넥트 2023 싱가포르'를 개최했다. 뉴로핏, 뉴라이브, 이뮨앱스, 에이블랩스 등 유망 기업 12개사가 참가했다.

이번 행사는 12개 한국 스타트업이 기업설명회(IR)를 열고 투자자·협업 파트너와 일대일 미팅을 갖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글로벌 제약사인 존슨앤드존슨과 프랑스 사노피CHC, 미국 오가논, 싱가포르 정부 산하 벤처캐피털(VC)·창업지원기관인 SG이노베이트, 동남아시아 소재 VC 정글벤처스 등이 유망 한국 스타트업을 행사장을 찾았다.

머스트액셀러레이터는 지난해부터 글로벌 제약사들의 아시아·태평양 지사가 밀집한 싱가포르에서 머스트 커넥트를 열고 있다. 이번 행사는 인천경제자유구역청(IFEZ)이 후원했다.

이지선 머스트액셀러레이터 대표는 “바이오와 디지털 헬스케어 산업 특성상 설립 시기부터 글로벌 시장을 지향해야 한다”면서 “국내 스타트업이 투자는 물론 연구개발(R&D)나 협업 기회를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글로벌 파트너들을 연결하겠다”고 밝혔다.

송윤섭 기자 sy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