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시험인증] 글로벌 표준 경쟁 확전…시험인증, 첨단기술 수출 선도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국내·세계 시험인증 시장 규모

시험인증이 인공지능(AI), 반도체, 바이오, 이차전지 등 첨단산업 분야에서 우리나라 수출 실적을 좌우할 핵심으로 떠올랐다. 우리나라는 물론 미국, 중국, 유럽 등 세계 각국이 앞다퉈 첨단기술 확보 경쟁에 나서고 있기 때문이다.

윤석열 대통령은 지난해 제17차 비상경제민생회의에서 첨단산업 경쟁력 중요성을 강조했다. 첨단산업 경쟁이 우리나라 경제를 지키는 버팀목이며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는 근원이라고 역설했다.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같은 해 미국 정부는 국가 표준 전략을 담은 '핵심 신흥 기술'(Critical and Emerging Technology) 보고서를 발표했다. 그동안 민간 주도 기조를 유지한 미국이 정부 차원에서 중장기 전략을 공개한 것은 이례적이다. 첨단산업에서 국제표준을 선점해 우위를 차지하기 위한 전략을 담았다.

시험인증은 표준, 기술기준 등을 기반으로 시험·검사·교정·인증 등을 제공한다. 국가·지역마다 서로 다른 인증체계를 운용하기 때문에 특정국에 제품을 수출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현지 시험인증 기준을 충족해야 한다. 첨단기술이 우리나라 산업 생태계에서 상용화와 수출이라는 꽃을 피우기 위해서는 시험인증이라는 양분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을 비롯한 국내 시험인증 업계는 우주·항공, 자율주행, AI, 바이오·헬스, 넷제로 등 차세대 산업과 기술로 사업 영역을 빠르게 넓히고 있다.
특히 첨단기술을 보유한 한국 기업들의 빠른 해외 진출과 경제적 부담 최소화에 총력을 쏟고 있다. 'K-시험인증'이 우리나라의 새로운 수출 동력 확보와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는 주요 산업으로 우뚝 섰다.

자료:시험인증산업실태조사, 한국시험인증산업협회, 2020
자료:시험인증산업실태조사, 한국시험인증산업협회, 2020

윤희석 기자 pione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