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셈블이 돌아온다…신곡 'Girls' Night' 글로벌 발매

루셈블이 돌아온다…신곡 'Girls' Night' 글로벌 발매

그룹 루셈블(Loossemble)의 새로운 이야기가 찾아온다.

씨티디이엔엠에 따르면 루셈블은 15일 오후 6시 두 번째 미니앨범 'One of a Kind'를 발매하고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돌입한다.

루셈블의 새로운 미니앨범 'One of a Kind'는 '우연이 아닌 선택이 운명을 만든다'는 메시지를 품고 있는 작품이다.

타이틀곡 'Girls' Night'를 비롯해 인트로 'A Butterfly's Signal'과 'Moonlight', 'Boomerang', 'He Said I Said', 'Truman Show', 'Starlight' 등 아름다운 트랙들이 'One of a Kind'를 가득 채운다.

루셈블의 새벽(Dawn)을 시작으로, 낮(Day)과 모두가 함께 모인 특별한 밤(Girls' Night)까지, 루셈블 멤버들의 진솔한 마음과 감정을 앨범에 담았다. 그리고 루셈블의 작은 날갯짓이 팬들에게 닿길 바란다.

루셈블은 지난 앨범의 타이틀곡 'Sensitive'를 통해 "예민함(Sensitive)이 더욱 뚜렷한 스스로의 기준을 만든다. 지금까지 나를 만들었던 감각을 믿고 더욱 자신 있게 나아가자"라는 첫 번째 선택을 했다. 그리고, 전 세계 크루(C.Loo, 팬덤명)는 이러한 루셈블의 메시지와 용기 있는 선택을 응원하고 환호했다.

'One of a Kind'에선 "함께 모여(Girls' Night) 두려움이나 세상에 굴복하지 않고, 세상에서 하나밖에 없는 소중한 나(One of a Kind)를 지키며 함께 걸어가자!"라는 두 번째 선택과 각오, 그리고 포부를 전 세계 팬들에게 전달하고자 한다.

특히 타이틀곡 'Girls' Night' 작사를 맡은 혜주를 비롯해 여진, 비비, 고원, 현진은 다양한 트랙의 노랫말을 써 내려가며 자신들의 서사에 진정성을 부여했다. 여기에 이달의 소녀 멤버 이브가 작곡과 작사에 참여한 'Truman Show' 역시 눈여겨봐야 할 트랙이다.

한편 루셈블의 새로운 이야기가 담긴 미니앨범 'One of a Kind'는 오는 15일 오후 6시 전 온라인 음악 플랫폼에 정식 발매된다.

전자신문인터넷 홍은혜 기자 (graceho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