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점, 배달플랫폼 입점시 매출 24.4% 증가” 인기협

배달플랫폼 이용 음식점과 미이용 음식점의 매출액, 영업이익 비교(2022년 기준) - *플랫폼 이용·미이용 음식점간 매출액, 영업이익 격차는 99% 신뢰구간에서 유의미함 [자료 농림축산식품부, 2022년 외식업체 경영실태조사의 원자료를 바탕으로 분석]
배달플랫폼 이용 음식점과 미이용 음식점의 매출액, 영업이익 비교(2022년 기준) - *플랫폼 이용·미이용 음식점간 매출액, 영업이익 격차는 99% 신뢰구간에서 유의미함 [자료 농림축산식품부, 2022년 외식업체 경영실태조사의 원자료를 바탕으로 분석]
📁관련 통계자료 다운로드배달플랫폼 이용 음식점과 미이용 음식점의 매출액·영업이익 비교

국내 음식점이 배달플랫폼에 입점하면 매출이 24.4% 증가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한국인터넷기업협회 디지털경제연구원은 20일 '배달플랫폼 이용·미이용 음식점 간 경영성과 비교분석' 연구 결과를 통해 이 같이 밝혔다.

2022년 기준 배달플랫폼을 이용하는 음식점은 그렇지 않은 음식점에 비해 평균 매출액은 7067만원, 영업이익은 655만원 더 높았다. 코로나19 팬데믹 기간을 거치며 이 차이는 더욱 뚜렷해졌다. 면적당 영업이익 역시 플랫폼을 이용하는 음식점이 더 높았다.

연구팀은 플랫폼을 이용하는 음식점이 더 높은 생산성과 수익성을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배달플랫폼을 이용한 음식점의 늘어난 매출액 중 68.5%(4840만원)가 플랫폼에 의한 증가효과로 확인됐다. 또 영업이익 증가분 중에서는 84.0%(550만원)가 플랫폼 효과인 것으로 나타났다.

업종별로는 피자, 햄버거, 샌드위치와 유사 음식점의 플랫폼 이용 음식점 영업이익이 미이용 음식점보다 119.9% 컸다. 치킨 전문점은 플랫폼 이용시 영업이익이 76.2% 더 높아 플랫폼 효과가 두드러졌다. 해당 업종은 80% 이상 사업장이 플랫폼을 이용하고 있다. 다른 업종보다 플랫폼을 활용한 영업이 보편적이다.

배달플랫폼 이용이 음식점의 매출액, 영업이익에 미치는 영향(한계효과) - 〈자료 농림축산식품부, 2022년 외식업체 경영실태조사의 원자료를 바탕으로 분석〉
배달플랫폼 이용이 음식점의 매출액, 영업이익에 미치는 영향(한계효과) - 〈자료 농림축산식품부, 2022년 외식업체 경영실태조사의 원자료를 바탕으로 분석〉

이번 연구는 이희찬 세종대 호텔관광외식경영학부 교수 연구팀이 진행했다. 연구팀은 플랫폼을 이용한 음식점 매출액과 영업이익이 플랫폼을 이용하지 않는 음식점에 비해 얼마나 높은지, 이 차이가 플랫폼에 실질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지를 실증 분석했다. 2019년에서 2022년까지 농림축산식품부 '외식업체 경영실태 조사' 원데이터를 활용했다.

이 교수는 “이번 연구 결과는 플랫폼이 소상공인에게도 전반적인 매출과 영업이익을 개선하는 효과가 있음을 증명했다”면서 “특히 플랫폼 이용이 비교적 보편적인 업종에서 더 큰 효과가 나타난다는 점에서 소상공인들이 얼마나 플랫폼 활용이 익숙하고 체계화돼 있느냐가 더 큰 이익을 얻는데 중요하다”고 말했다.

박성호 인기협 회장은 “플랫폼이 입점 업체, 소비자 모두와 상생하며 국가 경제 전반에 긍정 영향을 주고 있다는 실증연구가 이뤄져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이번 연구는 플랫폼과 입점업체 간 상생관계를 숫자로 증명해 디지털 시장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것이 소상공인 핵심 전략이 되는 시대임을 방증하는 근거자료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변상근 기자 sgb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