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A 서울지식재산센터, ‘IP디딤돌프로그램 IP창업스쿨 4기’ 참가자 모집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시 중소기업지원기관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이하 SBA)이 IP(지식재산권) 기반의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촉진한다.

SBA측은 내달 2일 오후 1시까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IP디딤돌프로그램 IP창업스쿨 4기'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IP디딤돌프로그램'은 예비창업자의 우수 아이디어를 비즈니스모델로 구체화함과 동시에 이를 보호하는 전략까지 전하는 교육사업으로, 실사례를 토대로 한 단계별 실무교육으로 진행되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IP디딤돌 IP창업스쿨 4기'는 오는 4월 9일부터 5월1일까지 10회차 과정으로 진행되며, △스타트업 트렌드 및 창업 동향 △창의적 사고 및 아이디어 발상 △지식재산 권리화 및 보호 전략 △사업아이템의 강한 특허권 확보 △선행기술조사 기반 아이디어 구체화 등의 5단계를 선제적으로 시행한다.

이어 △스타트업 비즈니스모델 설계 △IP창업 사업계획서 작성 △소셜브랜드·마케팅 전략 △창업투자유치 및 IP피칭 전략 프로그램 등의 실무창업교육까지 이어진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해당 강좌 수강생에게는 교육 및 교재를 무료로 제공함과 더불어 80% 이상 출석시 교육수료와 함께 확인서를 지급한다. 교육을 수료한 수강생들은 IP전문가와의 상담을 통해 △IP관련 컨설팅 및 아이템진단 △창업사업전략 및 창업마케팅 멘토링 등이 지원되며, 우수자에게는 △3D모형 설계 및 제작 △국내·외특허출원비용 등의 혜택이 제공된다.

SBA는 산하 서울지식재산센트를 통해 IP관련 지원제도 및 정보를 수시로 제공하는 한편, 신규 창업자 대상의 브랜드개발(재능나눔)지원괴 유관기관 창업지원사업 신청시 컨설팅 및 확인서 제공 등으로 지속적인 지원을 해나갈 방침이다.

교육신청 자격은 서울시민 및 예비창업자라면 누구나 가능하며, 보다 세부적인 사항과 교육신청은 SBA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임학목 SBA 기업성장본부장은 "IP창업스쿨 4기는 올해 예비창업자를 대상으로 하는 첫 IP창업교육 과정이다"며 "SBA는 뛰어난 아이디어를 갖춘 예비 창업자들이 실제 창업에 성공하고, 우수한 기업으로 육성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