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SBA, '2019년 크라우드펀딩형 기술상용화 지원사업' 참가모집…28일限, 최대 3000만원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이하 SBA)이 크라우드펀딩 기반의 기술검증 및 지원으로 중소기업 R&D 활성화 노력을 기울인다.

SBA 측은 이달 28일 오후 6시까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2019년도 기술상용화 지원사업(크라우드펀딩형)'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2019년도 기술상용화 지원사업(크라우드펀딩형)'은 아이디어오디션, 오마이컴퍼니, 와디즈, 텀블벅 등 크라우드펀딩 및 유통플랫폼과 연계로 서울시 중소기업의 시장성을 검증하고, 기술 기반 제품의 개발 비용 및 홍보, 판로개척을 지원함으로써 중소기업들의 기술상용화를 촉진한다는 목표로 마련된 것이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SBA) 제공>

특히 크라우드펀딩 목표금액 달성 시 사업기간동안 선 집행한 사업비를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함은 물론, 카카오메이커스와 연계를 통한 유통 판로개척 지원과 언론홍보 등의 혜택들을 부가함으로서 중소기업 R&D 활성화를 안정적으로 촉진한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참여신청 자격은 ICT 등 기술제품 개발 완료 후 (시)제품·베타버전 단계의 서울소재 법인 및 개인사업자들이며, 이달 28일 오후 6시까지 SBA 공식 홈페이지 '사업신청' 메뉴를 통해 지원하면 된다.

이광열 SBA 혁신성장본부장은 “지난해 기술상용화 지원사업의 경우 최대 펀딩액 1억2000만 원, 평균 펀딩액 1000만 원으로 성공리에 마무리된 바 있다”며 “개발 비용을 비롯해 홍보, 판로개척 업무를 지원 받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단기간에 시장성 검증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니 서울시 기업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