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SBA G·CAMP, '장년퇴직 기술자 대상 2차 강사양성과정' 운영…내달 1일 모집마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SBA)이 운영하는 메이커스페이스 랩 G·CAMP(G·캠프)가 퇴직(예정) 기술자들의 인생 2막과 메이커 저변확대를 위한 노력을 거듭 이어간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25일 서울산업진흥원 측은 산하 메이커스페이스 랩 G·CAMP(G·캠프)가 내달 2일부터 6주간 '메이커아카데미: 장년퇴직(퇴직예정) 기술자 대상 2차 강사양성과정’을 운영한다고 전했다.

이 프로그램은 한국과학창의재단(이사장 안성진)에서 하나은행 기부금을 활용해 진행하는 것으로, 총 6주간 매주 토~일요일 오전 10시~오후 6시 일정으로 펼쳐진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특히 지난회차와 마찬가지로 이민우 G·캠프 선임(아두이노, 이글캐드, 라즈베리파이 응용)과 서민우 코코랩스 대표(마이크로비트) 등의 강의와 함께, 글로벌 코딩교육의 기초도구로 꼽히는 아두이노, 이글캐드, 라즈베리파이, 퓨전360, 마이크로비트 등 프로그램의 활용과 실습, 해외 프로젝트 사례 소개 등을 진행하며 장년기술자들의 메이커 커뮤니티 전문강사 성장을 도울 예정이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참가대상은 메이커 커뮤니티, 일반 메이커스페이스 운영에 관심 있는 50세 이상의 퇴직(퇴직예정) 기술자로, 내달 1일까지 지캠프 홈페이지 접수된 선착순 20명을 대상으로 교육진행될 예정이다.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사진=서울산업진흥원 제공>

이민우 메이커스페이스 G·캠프 선임은 “2차과정은 1차과정의 경험을 토대로 더욱 탄탄하게 진행할 계획이며, 전체과정을 이수하면 메이커 저변에서 활동하기에 충분한 기술을 습득하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