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xNH투자증권, 주식투자 고객에 최대 44달러 혜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케이뱅크xNH투자증권, 주식투자 고객에 최대 44달러 혜택

케이뱅크(행장 이문환)는 증권 계좌를 개설하는 고객에게 최대 44달러를 지급하는 프로모션을 NH투자증권과 함께 시작한다고 21일 밝혔다.

이 프로모션은 다음 달 4일까지 케이뱅크 앱을 통해 NH투자증권 나무(NAMUH) 계좌를 개설하는 고객이 대상이다. NH투자증권 신규 고객 선착순 3만 명에게 투자 지원금 20달러를 지급한다.

같은 기간 나무에 가입한 고객은 내년 3월까지 환전 수수료 우대율 100%를 적용받는다. 사실상 환전 수수료 없이 고시환율 수준으로 환전할 수 있다. 국가별로 0.25~0.40%에 이르는 해외주식 매매 수수료율도 0.09%로 낮추는 혜택도 제공한다.

신규 고객뿐 아니라 기존 나무 이용 고객을 위한 이벤트도 마련됐다. 케이뱅크를 통해 증권 계좌를 개설한 후 실제 주식 거래를 할 경우 매달 2달러를 별도로 지급한다. 이 혜택은 계좌 개설 이후 1년간 제공된다.

신규 고객이 매달 주식 거래를 한다면 투자 지원금 20달러까지 합쳐 최대 44달러를 받을 수 있다. 자세한 프로모션 내용은 케이뱅크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영호기자 youngtig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