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스트림즈-KDX, 빅데이터 거래 생태계 조성 사업협력 MOU 교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영상 데이터스트림즈 대표(오른쪽)와 박재현 KDX한국데이터거래소가 업무협약을 맺은 후 기념촬영했다.
<이영상 데이터스트림즈 대표(오른쪽)와 박재현 KDX한국데이터거래소가 업무협약을 맺은 후 기념촬영했다.>

데이터스트림즈(대표 이영상)는 KDX한국데이터거래소와 데이터 거래 생태계 조성과 빅데이터 시장 활성화를 위한 사업협력 MOU를 교환했다고 16일 밝혔다.

양사는 이를 통해 데이터스트림즈 빅데이터 플랫폼 '테라원(TeraONE)'을 활용해 클라우드 기반 온라인 데이터 안심구역 서비스를 운영할 계획이다. 빅데이터 사업 협력을 통해 데이터 거래 플랫폼을 고도화하고, 미래 데이터 거래 비즈니스 모델 창출과 생태계 조성을 위해 협업한다는 취지다.

이영상 데이터스트림즈 대표는 “정부가 주관하는 10대 분야 빅데이터 플랫폼센터 구축 사업 중 산림, 교통, 헬스케어, 유통 등 4개 분야에 참여하고 있다”면서 “산림·교통 분야에서 데이터 거래와 유통 체계을 구축하는 역량을 보유한 만큼 데이터 거래 체계 연구에 적극 협조할 것”이라고 전했다.

안수민기자 sm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