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정보보호지원센터, 부산카톨릭대와 중기 정보보호 지원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성수 동남정보보호지원센터장(오른쪽)과 주재흠 부산가톨릭대 산학협력단장이 업무 협약 후 인증샷을 찍었다.
<이성수 동남정보보호지원센터장(오른쪽)과 주재흠 부산가톨릭대 산학협력단장이 업무 협약 후 인증샷을 찍었다.>

동남정보보호지원센터(센터장 이성수)는 17일 부산가톨릭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중소기업 정보보호 역량 강화 사업 및 활동을 공동으로 전개하기로 했다.

동남정보보호지원센터는 부산카톨릭대 가족기업을 대상으로 해킹, 개인정보유출 등 정보보호 침해 예방 활동을 지원한다. 또 인터넷·정보보호 산업 활성화와 지역 인재양성을 위한 협력체계를 구축한다.

이성수 센터장은 “사이버 침해 및 보안 위협에 취약한 지역 중소기업의 정보보호 활동을 지원해 지역 산업 정보보호 역량과 정보보호 수준을 한 단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남정보보호지원센터는 부산시와 한국인터넷진흥원, 부산정보산업진흥원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동남권 정보보호 전문지원 기관이다.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현장방문 정보보호 컨설팅 △웹 취약점 점검 △민감정보보호 조치 등 맞춤형 정보보호 서비스를 상시 무료 제공하고 있다.

부산=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