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사이버 남친 만들기 사이트 열풍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일본 여성들이 가상의 ‘사이버 남친(남자친구)’ 만들기에 흠뻑 빠졌다.

 22일 미국 IT정보 사이트 테크크런치에 따르면 최근 일본 열도에서는 남자친구 만들기 게임 사이트인 ‘Webkare(web-kare.jp)’가 서비스 개시 5일 만에 가입자 1만명, 350만페이지뷰를 돌파하며 여성들 사이에 선풍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다.

 데이트 시뮬레이션과 소셜 네트워킹 기능이 결합된 이 사이트는 제시된 4명의 남자 캐릭터들과 대화를 동반한 게임을 통해 호감도를 높이며 자신의 남자로 만들어 간다. 또 사이트 이용자 중 취미가 비슷한 사람들끼리 연결해준다. 현재 서비스 이용자 중 20대가 절반이 넘는 52%를 차지하고 있으며 30대가 18%에 달한다. 하지만 가장 높은 비중이 예상됐던 10대는 15%에 불과했다.

  이정환기자 victo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