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생 개발사 `데브시스터즈`, 미국 앱스토어 무료앱 1위 돌풍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신생 개발사 `데브시스터즈`, 미국 앱스토어 무료앱 1위 돌풍

국내 신생 개발사가 개발한 모바일게임이 미국 앱스토어 무료 애플리케이션 1위에 올랐다.

데브시스터즈(대표 이지훈)는 자사의 스마트폰 게임 ‘오븐브레이크-인피니티’가 미국, 캐나다, 싱가포르 등 주요 국가의 애플 앱스토어에서 무료 애플리케이션 순위 1위에 올랐다고 30일 밝혔다.

오븐브레이크-인피니티는 주인공인 생강빵(진저브레드) 캐릭터를 마녀의 오븐에서 탈출시키는 어드벤처 게임으로, 점프와 슬라이드의 간단한 조작만으로 즐기는 게임이다. 유료게임 순위에서 꾸준히 100위 안에 있던 게임으로 이번에 한시적인 무료화로 단번에 1위에 올랐다.

데브시스터즈는 이전에도 ‘앨리스의 모험’으로 일본 애플 앱스토어에서 유료게임 3위를 차지했고, ‘i로데오’로 이탈리아, 독일, 프랑스, 스페인 등 유럽 주요 국가의 애플 앱스토어 무료게임 순위에서 10위권에 진입한 바 있다.

권건호기자 wingh1@etnews.co.kr

신생 개발사 `데브시스터즈`, 미국 앱스토어 무료앱 1위 돌풍
신생 개발사 `데브시스터즈`, 미국 앱스토어 무료앱 1위 돌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