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베이비&키즈페어] 퍼플매쉬코리아, 영국 디지털 통합 교육 '퍼플매쉬' 소개

영국 디지털 통합 교육 '퍼플매쉬(Purple Mash)' 교육현장
<영국 디지털 통합 교육 '퍼플매쉬(Purple Mash)' 교육현장>

퍼플매쉬코리아는 오는 5월 9일(목)부터 12일(일)까지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리는 ‘제18회 인천 베이비&키즈페어’에 참가해 영국 디지털 통합 교육 '퍼플매쉬(Purple Mash)'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퍼플매쉬는 1999년 영국 2Simple 사에서 개발된 유아·초등학생을 위한 교육용 소프트웨어로 영국은 물론 미국, 호주, 인도, 남아프리카 등 세계 67개국 6,819개 학교에서 사용 중이며 영국에서는 공립 유치원과 초등학교 90% 이상이 사용하고 있다.

영어, 수학, 과학, 역사, 미술, 음악 등 영국 국정 커리큘럼(NCE)을 기반으로 개발된 '퍼플매쉬'는 디지털 기반 학습 콘텐츠로 전 과목을 통합적으로 연계해 학습할 수 있는 창의 통합 교육 플랫폼으로 아이들의 통합사고력과 창의력 향상에 매우 효과적이다.

영국 디지털 통합 교육 '퍼플매쉬(Purple Mash)' 프로그램 화면
<영국 디지털 통합 교육 '퍼플매쉬(Purple Mash)' 프로그램 화면>

퍼플매쉬코리아는 영국 2Simple 사와 2018년 7월 최초 지사 독점계약을 진행하고 국내에서 퍼플매쉬(통합사고) 프로그램과 함께 미니매쉬(창의프리스쿨), 시리얼매쉬(온라인도서관), 2Code(영어 코딩) 등 디지털 기반의 다양한 영국식 교육 프로그램을 배포하고 있으며 퍼플매쉬의 교육 프로그램은 유치원과 교육기관 또는 가정 홈스쿨로 만나볼 수 있다.

김유진 퍼플매쉬코리아 대표는 "향후 국내뿐만 아니라 베트남, 말레이시아, 캄보디아, 중국 등 아시아 전역에 프로그램을 배포하고 확산하기 위해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인천 베이비&키즈페어는 산모, 출산 용품 시장의 트렌드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제품 판매 촉진과 신상품 홍보의 최적의 거점으로 2019년부터 '인천국제유아교육전'과 동시에 개최되며 영유아 통합 전시회로 발돋움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