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삼양건설, 청주시에 2364억원 투자 약속..청주 하이테크 밸리 산업단지 조성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GS건설·삼양건설, 청주시에 2364억원 투자 약속..청주 하이테크 밸리 산업단지 조성

GS건설과 삼양건설이 청주시에 2364억원을 투자, 청주 하이테크밸리 산업단지를 조성한다.

충청북도와 청주시는 23일 도청에서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한범덕 청주시장, 이상기 GS건설 인프라부문 대표, 윤현우 삼양건설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GS건설·삼양건설과 이같은 내용을 담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GS건설·삼양건설은 청주시 흥덕구 동막동·강내면 일원에 2364억원을 투자해 100만 3359㎡ 규모의 산업단지를 오는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조성할 예정이다.

충청북도 등은 산업단지 조성사업이 원활하게 추진하기 위한 행정을 지원할 방침이다. 이번 신규 산업단지 조성은 공간 부족 등으로 발길을 돌리는 기업이 점차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투자유치에 박차를 가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시종 충청북도지사는 “충북의 수부도시인 청주 경제가 살아야 충북의 경제도 더욱 발전할 수 있다”며 “오송생명과학단지 및 오창과학산업단지 등 주변 산단과 연계해 4차 산업혁명의 진원지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충청=강우성기자 kws9240@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