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보-행안부-중기중앙회, '소상공인 풍수해공제'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B손보-행안부-중기중앙회, '소상공인 풍수해공제' 출시

KB손해보험은 행정안전부, 중소기업중앙회와 업무협약을 하고 지진, 태풍, 홍수 등 자연재해로부터 소상공인 사업장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한 '소상공인 풍수해공제'를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3자간 업무협약을 통해 행정안전부는 풍수해공제 사업 운영 업무 전체를 관장하며 중소기업중앙회는 계약체결, 증권발행, 가입안내 등의 업무를, KB손해보험은 공제계약 인수, 사고접수 및 보상처리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소상공인 풍수해공제는 상가, 공장 등 사업장 건물뿐 아니라 각종 시설, 기계, 재고자산 등에 대해 풍수해로 인한 손해를 보장하는 정책보험 상품이다. 정부와 지자체에서 공제료(보험료)를 지원(공제료의 59~92%)한다.

이번 공제상품 출시로 전국 소상공인들은 태풍, 홍수, 지진 등 풍수해 및 지진재해의 위험에 대비할 수 있게 됐다. 상가 또는 공장 소유자뿐만 아니라 세입자도 가입이 가능해 시설 및 재고자산 등에 대해 보장도 가능하다.

KB손해보험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워진 경제 상황 속에서 소상공인 분들에게 공제(보험)라는 안전장치를 제공하는 계기가 됐다”면서 “KB손해보험은 앞으로도 다양한 기관 및 업체와 협업을 통해 상생을 도모하고 더 나은 사업환경 조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