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의 일상]덕유산 상고대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기자의 일상]덕유산 상고대

우리나라에서 네 번째로 높은 산인 덕유산입니다. 산 중턱에 오르니 눈의 나라에 들어선 것 같습니다. 잠시 마스크를 벗고 숨을 들이켜니 시원한 공기가 몸과 마음을 상쾌하게 합니다. 마스크 없이 '산 내음'을 한껏 맡으며 걷는 날이 다시 오겠죠.

오다인기자 ohda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