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으면 북(Book)이 와요"…교보생명, '다시, 스마일' 캠페인 진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웃으면 북(Book)이 와요"…교보생명, '다시, 스마일' 캠페인 진행

교보생명은 인공지능(AI) 카메라로 웃음지수를 측정한 스마일 기부로 소외 계층 어린이들에게 책을 선사하는 '다시, 스마일'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캠페인은 참여자 웃음 기부가 수혜자를 다시 웃게 한다는 기부의 선순환을 담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봉사자 발길이 끊긴 보육원 아동들이 책으로 세상과 다시 만남으로써 정서적 고립감을 조금이나마 해소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참여자는 교보생명 고객서비스 애플리케이션(앱) '케어(Kare)'에 접속해 스마일 카메라로 본인의 웃는 모습을 촬영하면 AI 안면인식 기술을 활용해 스마일 지수가 측정된다. 분석 결과는 한국정보화정보진흥원 AI 허브 데이터를 활용해 이뤄진다.

인증 직후 발급되는 기부인증서를 통해 기부 동참 순서를 확인할 수 있으며, 해당 인증서를 각종 SNS로 공유해 주변 사람들에게 캠페인 참여를 권장하는 것도 가능하다.

스마일 기부 1만개가 모이면 약정 기부금이 글로벌 NGO 굿네이버스를 통해 보육원 아이들을 위한 복수의 '작은 도서관'을 세우는 데 쓰이게 된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스마일 기부 1만개 목표로 삼은 데는 동음이의어로 웃음꽃이 만개하기를 바라는 마음이 담겨 있다”면서 “캠페인의 시작은 미약할 수 있지만 코로나 장기화로 힘든 국민들이 웃음을 되찾는 선한 영향력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