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듀콘 조직위, 제 4회 국제 교육 콘퍼런스, 5월 17·18일 코엑스에서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020년 국제 교육 콘퍼런스 이미지
<2020년 국제 교육 콘퍼런스 이미지>

에듀콘조직위원회는 세계 교육 환경 변화를 제시하는 '제4회 국제 교육 콘퍼런스(EDUCON 2021)'가 5월 17·18일 양 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에서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올해 4회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변화한 세계 교육 환경 트렌드를 분석하고 미래 교육의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전문 콘퍼런스다. 5월 개최하는 '제18회 대한민국 교육박람회'와 동시 행사로 개최된다. 산업통상자원부와 서울특별시가 후원한다.

행사 첫날인 17일에는 글로벌 교육 환경 변화를 주제로 '플래너리 세션'이 진행된다. 세계적 교육개혁 권위자 앤디 하그리브스, 아시아에듀테크서밋(AES) 의장이자 일본 네트러닝 그룹 대표 키시다 토오루, 스웨덴 에듀테크 산업협회 회장 제니 제퍼슨, 한국교육학술정보원 장상현 본부장 등이 참석해 코로나19로 인한 국내외 교육 시장 전망과 흐름에 대해 살펴보고 자유롭게 토의한다. 또 인공지능(AI) 교육 현황과 미래 산업을 위한 인재육성 방안에 대한 강연도 진행한다.

'테크니컬 세션'으로 구성된 18일에는 애플 교육전략실장 도미닉 리힛, 뤼이드랩스의 CEO 데이빗 이가 나서 교육 현장에서 디지털 전환 사례를 공유한다.

행사는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형 콘퍼런스로 열린다. 레고 에듀케이션이 공식 후원사로 참여하며 글로벌 총괄이사인 빌리 오우슨도 주요 연사로 함께한다.

김명희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