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대-큐텐-블랙빈, '글로벌 셀러 양성 지원' 업무협약 체결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립목포대(총장 박민서)는 21일 글로벌 쇼핑 플랫폼 큐텐(Qoo10), 대행사 블랙빈(Bleckbean)과 '글로벌 셀러 양성 및 중소기업의 온라인 수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청년 글로벌 셀러 양성 및 취업과 창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해 지역 중소기업의 온라인 수출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국립목포대는 21일 글로벌 쇼핑 플랫폼 큐텐(Qoo10), 대행사 블랙빈(Bleckbean)과 글로벌 셀러 양성 및 중소기업의 온라인 수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왼쪽부터 김관태 큐텐 SEA 사업 본부장, 정용환 큐텐 한국법인 대표, 박민서 목포대학교 총장, 김기철 블랙빈 대표.
<국립목포대는 21일 글로벌 쇼핑 플랫폼 큐텐(Qoo10), 대행사 블랙빈(Bleckbean)과 글로벌 셀러 양성 및 중소기업의 온라인 수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왼쪽부터 김관태 큐텐 SEA 사업 본부장, 정용환 큐텐 한국법인 대표, 박민서 목포대학교 총장, 김기철 블랙빈 대표.>

비대면으로 진행한 이날 협약에 따라 △글로벌 셀러 양성 교육 지원 △중소기업 온라인 수출 지원 △글로벌 전자상거래 시장 및 기술 동향 정보 공유 등에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목포대는 중소벤처기업부의 '이커머스 특성화대학 운영사업'과 전라남도의 '글로벌 셀러 육성지원사업' 및 '중화권 온·오프라인 통합 수출 지원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참여 학생은 이베이나 아마존으로 지역 기업의 온라인 수출을 지원해 왔다. 이번에는 신남방 시장 진출에 관심이 많은 예비 창업자들의 동남아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큐텐과 손을 잡았다.

큐텐은 글로벌 셀러의 상품에 대해 동남아 현지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이커머스 전문 물류기업 큐익스프레스를 통해 해외배송 솔루션을 지원한다.

블랙빈은 온라인 수출 경험이 부족한 학생을 위해서 수출상품을 발굴해 추천하고 마케팅 및 컨설팅 등 해외 판매 관련 교육 과정을 지원한다. 목포대는 이번 협력을 계기로 지역 청년 및 중소기업 등 지역사회와 긴밀한 협력·지원체계를 구축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박민서 총장은 “온라인 마켓 선두 기업과 업무협약을 통해 학생들이 경쟁력 있는 글로벌 셀러로 성장하고, 지역 기업들의 온라인 수출이 활성화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무안=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