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유클릭과 AI 사업 경쟁력 확보 협력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유클릭과 인공지능·기계학습 시장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제공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유클릭과 인공지능·기계학습 시장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제공>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엔비디아 기반 인공지능(AI) 인프라 구축 전문 기업 유클릭과 협력해 국내 AI·기계학습 사업 저변을 확대하고 경쟁력을 확보한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과 유클릭은 AI 컴퓨팅 플랫폼 혁신을 위한 공동 영업, 마케팅, 기술지원을 골자로 업무협약(MOU)을 교환하고 시장 선도를 위한 협력 강화에 합의했다.

양사는 엔비디아 엔터프라이즈용 그래픽처리장치(GPU), 엔비디아 EGX 엔터프라이즈 플랫폼 등과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고성능 데이터 분석 스케일아웃 스토리지 'HCSF' 제품에 대한 공동 영업을 펼친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의 VM웨어 기반 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HCI)와 클라우드 운영 기술력을 바탕으로 VM웨어 탄주 기반 에지 컴퓨팅 시장 개척에도 힘을 모은다.

유클릭은 엔비디아 국내 최상위 레벨 파트너사다. AI 데이터센터 구축 노하우를 바탕으로 에지 컴퓨팅부터 대규모 GPU 서버 클러스터 구축과 운영을 위한 포괄적인 솔루션을 보유했다.


엄남한 유클릭 대표는 “유클릭은 엔비디아 엘리트 파트너 가운데 가장 많은 AI 인프라 구축 실적과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면서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과 함께 AI 기반 에지, 데이터센터 구축에서 차별화한 서비스와 신뢰 높은 기술을 지원하고 고객이 AI 전략 수립과 모델 개발에 전념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양정규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대표는 “양사가 국내 시장에서 쌓아온 기술력과 신뢰를 바탕으로 엔터프라이즈 AI 시장이 더 빠르게 확대되도록 시너지를 내겠다”고 강조했다.

오다인기자 ohda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