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라오스에 앰뷸런스 기증

사진 왼쪽부터 손병두 한국거래소 이사장, 티엥 부파 주한 라오스 대사.(사진=한국거래소)
<사진 왼쪽부터 손병두 한국거래소 이사장, 티엥 부파 주한 라오스 대사.(사진=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 국민행복재단(이사장 손병두)은 티엥 부파 주한 라오스 대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랑의 앰뷸런스' 차량 기증식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재단은 라오스, 캄보디아 등 저개발 금융협력국가를 대상으로 현지밀착형 공헌활동을 꾸준히 실천해오고 있으며, 이번 기증식은 이러한 활동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특히 라오스 등 저개발국가의 경우 의료장비가 많이 부족한 실정으로, 이번 앰뷸런스 지원으로 라오스 내 의료환경이 취약한 지역의 주민 안전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재단은 지난 2019년 라오스 후아판 지역 병원에 앰뷸런스를 기증한바 있으며, 이번에 추가로 기증하는 차량은 라오스 북부 루앙프라방 지역 병원에서 인명구조를 위한 긴급환자 후송에 사용될 예정이다. 루앙프라방은 라오스 내 유명관광도시(유네스코 문화유산 지정)로서 사고가 빈번히 발생하나, 의료시설 및 시스템이 낙후되어 앰뷸런스를 비롯한 의료장비가 절대적으로 부족한 지역이다.

손병두 재단 이사장은 “라오스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보호하는데금번 지원차량이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재단은 앞으로도 저개발국가 지역사회에 희망과 온기를 전하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형두기자 dudu@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