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코아-청운대, 데이터 인력 양성 '맞손'

명재호 엔코아 부사장(왼쪽), 조영국 청운대 기획처장
<명재호 엔코아 부사장(왼쪽), 조영국 청운대 기획처장>

엔코아가 청운대에 6억원 상당 데이터 모델링 툴 디에이샵(DA#) 아카데미 버전을 기증, 데이터 전문인력 양성 산학 협약을 체결했다.

엔코아는 정보기술(IT) 전문인력과 데이터 전문인력 양성의 일환으로 데이터 모델링 툴, 디에이샵 아카데미 버전을 국내 대학에 기증하는 후원 사업을 지속하고 있다.

박종진 청운대 컴퓨터공학과 교수는 “디에이샵을 기증받아 컴퓨터공학과와 AI운영학과 등 관련학과 학생들이 실습할 수 있는 환경을 갖췄다”며 “실제 기업에서 활용하는 소프트웨어를 활용함으로써 기업 현장에서 필요한 인재를 양성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명재호 엔코아 부사장은 “대학에서 기업 현장의 업무와 기술을 수행할 수 있는 인재를 양성한다면 기업과 관련 산업 측면에서 도움이 될 것”이라며 “엔코아는 지속적인 산·학 협력과 소프트웨어 실습기자재 기증으로 데이터 산업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권혜미기자 hyemi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