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송엘티씨, 무채혈 분광기 AIDS 진단 임상시험 개시

한국광산업진흥회(회장 정철동)는 회원사인 무송엘티씨(대표 이홍석)가 무채혈 분광기 기술을 통한 후천성면역결핍증(AIDS) 진단에 대한 임상시험을 우즈베키스탄에서 지난 14일부터 개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임상시험은 총 3단계에 걸쳐 3000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한다. 무채혈 진단기 '오피온'을 통해 AIDS 유무에 대한 진단과 안정성, 유효성, 정확성 등을 평가할 예정이다.

무송엘티씨 로고.
<무송엘티씨 로고.>

무송엘티씨는 AIDS에 관한 임상시험을 빠른 시일내 완료하고 제품 생산 절차에 들어갈 예정이다. AIDS에 대한 무채혈 진단기 오피온 제품 생산라인 구축을 완료한 상태이다.

무송엘티씨는 이번 글로벌 임상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는 첫걸음을 내딛는 동시에 기술력을 세계에서 인정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홍석 대표는 “글로벌 임상을 시작으로 무채혈 진단기는 무송엘티씨가 최고라는 말을 들을 수 있도록 더욱 더 연구개발에 대한 투자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단순히 제품의 판매를 넘어서 질병을 예방하고 인류의 건강한 삶에 기여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