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공단, 여름철 에너지효율혁신 캠페인 전국 동시 실시

4일 서울 강남구 강남역에서 실시한 시민과 함께하는 여름철 에너지효율혁신 캠페인에서 이상훈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중앙)이 강남역 인근 상점을 방문해 여름철 적정온도 26도와 효율적인 에너지사용 동참을 준수해달라고 말하고 있다.
<4일 서울 강남구 강남역에서 실시한 시민과 함께하는 여름철 에너지효율혁신 캠페인에서 이상훈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중앙)이 강남역 인근 상점을 방문해 여름철 적정온도 26도와 효율적인 에너지사용 동참을 준수해달라고 말하고 있다.>

한국에너지공단이 여름철 에너지효율혁신 캠페인을 전국에서 벌였다.

에너지공단은 4일 서울, 부산 등 전국 12개 도시 주요 상권에서 적정냉방 온도 준수, 효율적인 에너지 사용 등을 독려하는 에너지효율혁신 캠페인을 동시에 실시했다고 밝혔다.

서울 강남역 일대에서 진행된 서울지역 캠페인에서는 절전캠페인시민단체협의회, 강남구청, 공단 이사장 등 약 20명이 참여해 △여름철 적정온도 26℃ 준수 △효율적인 에너지 사용 △주기적인 환기로 건강 지키기 등 여름철 에너지 효율을 높일 수 있는 행동요령을 인근 상가에 안내했다. 홍보용 부채와 마스크를 배포하는 등 대국민 홍보도 추진했다.

에너지공단은 이번 전국 캠페인을 통해 에너지 절약 행동 주체인 국민 참여를 유도한다. 전국 시민단체와 네트워크를 강화해 여름철 전력 피크기간 동안 전국 주요 상권에서 지속적으로 시민과 함께하는 에너지 효율 혁신 캠페인을 펼친다.

이상훈 에너지공단 이사장은 “이달 들어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면서 주춤했던 전력수요가 증가할 수 있다”면서 “생활에서 실천할 수 있는 '적정 실내온도 26℃ 준수' '고효율 가전제품 사용하기' 등 효율적인 에너지 사용으로 국민 모두 무더운 여름 안전하고 건강하게 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